목회칼럼

조회 수 1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정교회에는 축이라고 부르는 세가지 활동이 있는데, 목장모임과 주일예배와 삶공부입니다. 인간에게는 지정의(知情意) 있는데 신앙생활을 하면서 부분이 모두 균형적으로 성장해야 합니다목장모임에서는 감정적인 면이, 삶공부에서는 지적인 면이, 주일예배에서는 의지적인 면이 다뤄집니다.

 

세가지 활동이 독립적으로 이루어지지만, 서로 연관되면서 돕는 역할을 합니다. 목장모임에서 모르는 영적인 부분을 삶공부에서 배웁니다. 반대로 삶공부에서 배운 성경적인 지혜를 목장모임에서 나누고 사용합니다. 삶공부때 배운 지식을 바탕으로 주일예배때 헌신합니다. 목장모임때 받은 감동을 주일예배 주님께 드립니다. 주일 예배때 받은 은혜를 목장에서 나눕니다.  

 

우리가 지금 가정교회의 회복을 위해 기도하면서 애쓰고 있는데, 활동에서 모두 회복이 일어나야 합니다. 대단한 것을 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작은 것들을 하면 됩니다.

 

먼저 주일예배입니다. 있으면 주일예배에 참석하고, 되도록 일찍 와서 앞에 앉습니다. 찬양 인도자를 따라서 열심히 찬양을 부릅니다. 마음을 열고 설교 말씀을 듣습니다. 설교를 듣고 마음에 부담을 주시면 결단과 헌신을 합니다.

 

삶공부를 지금 하고 있는 분들은 열심히 하기 바랍니다. 교재를 집중해서 읽고 숙제를 열심히 하고 수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입니다. 앞으로 삶공부를 들을 분들은 1월에 시작하는 삶공부에 많이 등록하기 바랍니다.

 

목장 모임이 힘듭니다. 목장 모임에 참석합니다. 힘들더라도 모든 목장 식구가 가정을 오픈해서 돌아가면서 모임을 갖습니다. 목장 모임에 가기 전에 감사할 것과 기도제목을 미리 준비합니다. 올리브 블레싱 시간에 자녀들이 나눌 감사제목과 기도제목도 미리 준비시킵니다. 나눔 시간에 마음을 열고 솔직하게 나눕니다.

 

마지막으로 목자/목녀님들이 해야 부분이 있습니다. 목자(목녀) 임명 받을 서약한 대로 평소에 말씀과 기도 생활을 합니다. 되도록 QT 매일 하시고, 일주일에 4 이상 매일 20 이상 기도하기 바랍니다. 특별히 VIP 목장 식구들을 위해 기도하기 바랍니다. 그리고 목자일기를 매주 쓰기 바랍니다. 목자 일기는 담임목사에게 보고하는 것이라기 보다는 목자 자신의 사역을 기록으로 남기는 것입니다. 목장 식구들의 영적 상태를 있고 위하여 기도할 있습니다.

 

내년 6월까지 이렇게 하다 보면 우리 교회가 성공적으로 가정교회로 회복할 있을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0 12월 4일 - ' 오랜만에 기쁜 소식입니다' Jackie 2022.12.03 3
229 11월 27일 -'불어권 아프리카 선교 현황' Jackie 2022.12.03 2
» 11월 20일 - '가정교회로 회복한다는데…' Jackie 2022.11.19 15
227 11월 13일 - ' 예배 순서에 대하여' Jackie 2022.11.12 24
226 11월 6일 - ' 자꾸 선을 넘으면' Jackie 2022.11.05 17
225 10월 30일 - ' 목장 선교사역' Jackie 2022.10.29 15
224 10월 23일 - ' 갈등 조장 사회?' Jackie 2022.10.22 10
223 10월 16일 - 현실 인정과 변화에 대한 시각' Jackie 2022.10.15 9
222 10월 9일 - '감사가 삶이 되기를' Jackie 2022.10.08 16
221 10월 2일 - '야외예배를 다녀와서' Jackie 2022.09.30 10
220 이번 목회자 컨퍼런스에서 경험한 놀라운 일 Jackie 2022.09.17 14
219 9월 11일 - '목회자 컨퍼런스에 참석합니다' Jackie 2022.09.10 12
218 9월 4일 - '경건의 삶 안내' Jackie 2022.09.03 13
217 8월 28일 - '세겹줄 기도회를 합니다'   Jackie 2022.08.27 21
216 8월 21일 - '성공의 조건' Jackie 2022.08.20 15
215 8월 14일 - '세월을 아낍시다' Jackie 2022.08.13 24
214 8월 7일 - '이사 잘 했습니다' Jackie 2022.08.05 26
213 7월 31일 - ' 결단과 헌신의 시간' Jackie 2022.07.30 22
212 7월 24일 - 지지율 딜레마' Jackie 2022.07.23 28
211 7월 17일 - '팬덤' Jackie 2022.07.16 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